칼에 찔려 사망 2 공격과 관련하여 수색

칼에 36세의 피해자는 가슴에 칼을 찔렀다고 경찰은 전했다.

칼에

By메러디스 델리소
2021년 11월 27일 05:19
• 2분 읽기

3:20
위치: 2021년 11월 26일

헤드라인을 장식하는 발전하는 스토리를 확인하세요.
뉴욕시
경찰은 추수감사절에 뉴욕 펜 스테이션 근처에서 한 남성이 치명상을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현재 공격과 관련하여 2명을 찾고 있습니다.

사건은 오후 6시경 발생했다. 메이시스 추수감사절 퍼레이드를 위해 사람들이 이 지역을 가득
채운 지 몇 시간 후인 목요일 혼잡한 철도 허브 근처.

뉴욕 경찰은 성명을 통해 폭행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들이 가슴에 찔린 36세 남성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노숙자였던 것으로 보이는 피해자는 벨뷰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그는 아직 신원이 확인되지
않았으며 가족에게 통보될 예정입니다.

추가: 브롱크스 ‘총격전’에서 2명의 NYPD 경찰관 총격
경찰은 체포된 사람은 없고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경찰은 2021년 11월 25일 NYC의 Penn Station 근처에서 치명적인 칼에 찔린 것과 관련하여 수색된
두 남자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뉴욕시

용의자 피해자 칼에 찔려


경찰은 펜실베니아 근처에서 치명적인 칼에 찔린 것과 관련하여 수색된 두 남자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자세히 보기
목요일, NYPD는 살인과 관련하여 수배된 두 남자의 감시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경찰은 이들의 신원을
파악하기 위해 대중의 도움을 구하고 있다.

미국의 살인율은 인종에 따라 극적으로 다르지만 우리가 태어난 다른 문화의 살인율과 거의 일치합니다.

아시아는 살인율이 매우 낮고 필리핀을 제외하면 대부분의 아시아계 미국인들은
중국, 베트남, 한국, 일본과 같이 살인율이 낮은 나라에 옵니다.

백인은 100,000명당 3.0명의 살인율을 가진 유럽에서 왔으며 미국의 백인은 실제로 100,000명당 2.5명
(히스패닉 제외)보다 낮은 비율을 보입니다. 흥미롭게도 백인은 미국에서 지구상에서 가장 많은 총기를
소유하고 있지만 유럽보다 살인율이 낮습니다.

토토메카 3

흑인은 주로 서아프리카 출신입니다. 예를 들어 나이지리아의 살인율(대부분의 DNA가 연결된 곳)은
100,000명당 34명 이상으로 매우 높습니다. 미국의 흑인 살인율은 이제 백인보다 1,000% 이상 높지만
그들의 조상이 왔던 곳과 거의 일치합니다(그들의 의지와는 반대로).

따라서 미국의 아시아인이 살인율이 낮은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아시아에서도 마찬가지이며
백인과 흑인도 마찬가지입니다.

더 많은 기사 보기

지역을 보면 미주, 아프리카 순으로 높은 비율을 보이지만 아메리카 대륙은 모두 다른 곳에서 온
이민자들이며 미국을 포함한 아메리카 대륙의 살인율은 극명한 차이를 보입니다.